압력경사도 인자(Gradient Factors)의 조정과 적용-part 2

GF의 도입
GF는 다이버가 그들의 조직구획들이 가지고 있는 M값에 얼마나 빨리 그리고 얼마나 근접할지를 결정하게 하기 위해 Erik Baker에 의해 창안되었다.

다시 말하면 M값 안에서 각 조직의 off-gas와 on-gas를 관리해 나가는 방법이다.

GF는 다음과 같이 계산된다.

 

이 공식이 의미하는 것은?
위의 GF공식에서 GF=1.0은 GF가 Buhlmann의 M값에 일치하고 있음을 의미한다. 그래서 당연히 GF=1.0 이하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 값을 초과한다면 DCI에 걸린다고 가정한다. 반대로 조직구획의 압력이 주변압에 도달하면, GF=0이 되고 포화되었다고 할 수 있다.

만약 사전 상승 전략으로 한계 수치를 GF=0.8로 맞추고 이 수치를 초과하지 않는 감압 스케쥴을 이용한다면, 다이버의 조직구획들이 주변압과 Buhlmann의 M값과의 간격에서 80%를 넘지 않게 됨을 의미한다. 본질적으로 이것은 Buhlmann의 M값에 대하여 20%의 안전에 대한 여유를 설정하게 되는 것이다. 감
압용 소프트웨어 및 다이브 컴퓨터는 GF의 효용을 위하여 일반적으로 두 개의 GF 요소를 다이버가 설정할 수 있도록 했다.
GF=0.8로 곧바로 상승을 시작하게 하면서 다이버의 조직구획들이 항상 GF=0.8에 머물도록 하는 상승절차를 가지기 위해서는 GF를 80/80으로 세팅해야 한다.

에릭 베이커의 전략
Erik Baker는 Buhlmann의 M값에 근접한 직접적인 상승이 아니라, 처음에는 낮은 GF로 상승하고 천천히 높은 GF로 이동할 것을 권장했다. 그는 다이버가 초기에는 GF=0.3으로 상승을 하고 나서, 수면근처에서는 GF=0.85에 도달하도록 이동하는 것을 예시했다. GF 컴퓨터에서의 이러한 세팅은 30/85이다. 실제로 일부 컴퓨터는 30/85로 사전 세팅(디폴트)되어 있는 것도 있다.

GF 세팅을 30/85로 이용한다면 어떤 일이 생기나?
이렇게 하면 처음 다이브 컴퓨터는 다이버의 조직구획이 초기의 GF=0.3에 도달하는 압력으로의 상승을 유도한다. 이것은 다이버의 조직구획 압력이 주변압과 Buhlmann M값 간격의 30%에 해당되는 수치이다. 그 다음에는 조직구획이 다시 다음 정지 수심으로의 상승이 이루어질 수 있는 압력이 될 때까지 그 자리에서 기다리는 것이다.

Deep Stop

상승할 수 있으려면 조직구획의 압력을 얼마나 남겨두어야 하나?
처음 정지를 위하여 GF=0.3이 되는 33미터에 도착했다면, 우리는 두 개의 포인트를 알고 있는 것이다. 포인트 1은 GF가 0.3인 수심 33미터(33, 0.3)이고, 포인트 2는 GF가 0.85(0, 0.85)인 수면이다. 베이커가 의도했던 실용적이고 자연스러운 상승은 이 두개 포인트 사이에 생성된 GF 라인을 초과하지 않고 상승하는 방법이다.

두 개의 포인트를 알았다면 다음의 공식은 어떤 수심에서든 최대로 허용하는 GF를 구할 수 있다:

그러나 높은 GF는 수면에 도착했을 때이므로(높은GF수심=0), 다음과 같이 표시할 수 있다.

위 의 공식에 따라 만약 다이버가 처음 33미터에서 GF=0.3이었다면 낮은GF수심은 33미터가 된다. 30미터로 상승하기 전 다이버의 조직구획에서 불활성기체는 충분히 배출되어야 하며, 그렇게 함으로써 다음 상승목표지점인 30미터에 도달할 때에는 조직구획의 GF가 다음과 같은 계산에 의하여 0.35를 초과하지 않게 된다.


30미터에서 정지하면서 충분한 압력의 배출이 있었다면 27미터로의 상승이 이루어질 수 있다. 이렇게 하면 27미터로 상승했을 때 조직구획의 GF는 아래의 계산에 의하여 0.4를 초과하지 않게 되는 것이다.
이처럼 GF 방법은 수면으로 복귀하는 길을 흩어서 올라가듯이 상승할 수 있게 한다.

Deep Stops
M 값이 특정 조직의 주어진 구획에 대하여 최대허용수치라는 것을 기억할 것이다. 예를 들어 10/85를 사용한다면, 상승의 첫 단계에서 M값의 10%를 초과하는 구획이 없다는 의미이며, 이런 경우 일반적인 테크니컬 다이빙의 범주인 경우에는 주로 빠른 조직에 의해 초기 상승이 조절된다. 이것은 상승 경로에 좀 더 많은 정지를 하게 하면서 과포화를 줄이고 짧은 정지를 하게 한다. GF의 낮은 수치는 깊은 수심에서 더 자주 정지하도록 한다. 그러나 이러한 과정에서 느린 조직의 on-gas도 이루어지게 되므로 낮은 수심에서의 추가적인 감압정지가 필요하게 될 수도 있다.

높은GF는 수면에서의 최대 허용 과포화이다. 이것은 수면에 도착했을 때 어떤 조직구획도 M값의 85%를 초과하지 않는다는 의미이다. 만약 여기에서의 GF 수치가 높지 않다면, 모든 조직구획들이 충분히 낮아질 때까지 감압정지를 수행해야 한다는 의미이며, 마지막 감압 정지가 길어지게 된다. 그러므로 수면으로의 복귀가 너무 지루하기 않게 하려면, 최종적인 감압정지단계에서 높은 수치의 GF를 적용해야 한다.

위의 설명을 이해했다면, 테크니컬 다이버들이 다이브 컴퓨터나 감압소프트웨어에 GF 수치를 10/90 또는 10/80등으로 세팅하면서, 어떻게 Deep Stop을 생성해 내는가를 알 수 있을 것이다. 낮은 GF=10은 첫 번째 정지가 주변압과 Buhlmann의 M값 간격의 10%라는 것이며, 간단히 GF를 30으로 하는 것보다 첫 번째 정지를 깊게 하는 것이다.

GF 10/85
 

어떻게 수치를 적용해야 할까?
이것은 계획하는 다이빙 수심과 bottom time에 따라 달라진다. 만약 당신이 무감압 정지를 계획하다면, GF는 100/100을 선택할 수 있을 것이다. 이 선택은 이론적으로는 문제가 없다고 하더라도, 보수성이 없는 프로파일을 갖게 되므로 DCI에 예민한 사람이라면 발병할 가능성이 높아지게 된다.

만약 30미터에서 20분의 다이빙을 위해서 GF10/50을 사용하다면, 상승 경로는 다음과 같이 된다(MV-Plan 1.4.4에서 추출, 분당 10미터의 상승속도, Run Time은 각 수심에서의 출발 시간을 의미).
위의 결과는 실제의 다이빙 행태를 감안한다면, 총 다이빙 시간이 매우 지루해지는 결과라고 할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이런 결과를 피하기 위해 수심, 시간과 혼합기체, 기체량, 수온 등에 따라서 GF를 달리 적용해야 한다.

위와 같이 GF 수치의 조정에 대하여 다이빙 경로가 서로 다름을 알 수 있으며 일반적으로 최종적인 선택은 다이버의 몫이다.

 

테크니컬 다이버들의 경험에 의한 몇 가지 유용한 수치들

전형적인 GF 수치는 40미터 정도에서는 90/95, 40미터에서 90미터 사이에서는 30/85에서 15/85사이이며, 90미터이상에서는 5/85에서 5/75 정도이다. 그러나 이러한 수치들은 몇몇 테크니컬 다이버들의 경험일 뿐이며 통계적으로 입증된 정보들이 아닌 점을 명심해야 한다.
더욱이 최종적으로 적용하려는 다이버의 직접적인 건강, 나이, 수화(hydration)의 정도, 흡연 및 그날의 컨디션에 따라 달라져야 하므로, GF 적용 기능이 있는 소프트웨어나 다이브 컴퓨터를 사용하는 경우에는 GF 수치를 수정함에 따라 감압 경로가 어떻게 바뀌게 되는지를 이해해야 한다.
GF 수치를 변경하려면 육체적인 컨디션, DCI 위험의 일반적인 인식 등을 파악하고 있어야 한다. GF 방법은 감압 경로에 대하여 상당한 유연성을 다이버에게 제공하기 때문에 적절한 요소의 선택은 온전히 자신의 책임이다.

참고문헌:
‘Clearing Up The Confusion About Deep Stops’ by Erik Baker
● ‘BSAC Advanced Trimix Course Manual’ by BSAC Technical Working Group
● ‘Deeper Into Diving’ by John Lippmann
● ‘Decompression Matrix’ by Bob Cole
● www.rebreatherworld.com


이글은 제가 작성자에게 허락을 받아서 올리는 포스팅입니다. 함부로 퍼가면 곤란합니다. 이점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출처 : http://bsac.co.kr/ab-1719-59

Posted in 유용한 팁 and tagged , .

blackdiver

시작하는 다이버들에게……
Anyone can call the dive, at anytime, for any reason. No one ask the why.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